본문 바로가기

보도자료

차세대중형위성 1호(국토위성)가 관측한 위성영상 최초 공개

  • 부서명 김예슬
  • 작성일 2021-05-04
  • 조회 328

차세대중형위성 1호(국토위성)가 관측한 위성영상 최초 공개

 

 

□ 과학기술정보통신부(장관 최기영, 이하 ‘과기정통부’)와 국토교통부(장관 직무대행 윤성원, 이하 ‘국토부’)는 지난 3월 22일 카자흐스탄 바이코누르 발사장에서 성공적으로 발사된 ‘차세대중형위성 1호(국토위성)’가 촬영한 고해상도의 관측영상을 최초로 공개했다.

 ㅇ 차세대중형위성 1호는 한국항공우주연구원(원장 이상률, 이하 ‘항우연’)에서 국내 독자 개발한 정밀지상관측용 위성으로 3월 23일에 목표 궤도에 안착한 이후, 최근까지 위성 본체와 탑재체에 대한 모든 기능시험을 완료하고, 시험 영상을 촬영하여 검·보정* 작업에 착수하는 등 위성의 정상운영을 위한 준비를 하고 있다.

  * 위성 기능시험 완료 후, 촬영된 위성 원시영상 자료를 복사·기하·공간 보정 기술 등을 적용하여 사용자 요건에 충족하도록 위성 영상 품질을 향상시키는 작업 

​ ㅇ ​이번에 첫 공개된 차세대중형위성 1호의 위성영상은 현재 검·보정을 위한 시험운영기간*임에도 불구하고 서울 잠실 종합운동장의 모습이 선명하게 촬영되는 등 우수한 성능을 보여주고 있으며, 영상은 향후 검·보정 과정을 통해 품질이 더욱 향상될 예정이다.

  * ​고도 497.8km의 궤도에서 초기운영과정을 거쳐 10월 이후부터 본격적인 표준영상제품을 사용자에게 제공 예정

 

□ 위성 영상의 주활용부처인 국토부는 항우연으로부터 제공받은 관측영상을 국토지리정보원(원장 사공호상, 이하 ‘지리원’) 내에 설치된 국토위성센터에서 고품질 정밀정사영상*으로 가공한 후 수요기관에 제공함으로써, 국토·자원 관리, 재해·재난 대응 등 공공·민간의 서비스 분야에 활용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.

  * ​위성영상을 높이차나 기울어짐 등 지형기복에 의한 기하학적 왜곡을 보정하고 모든 물체를 수직으로 내려다보았을 때의 모습으로 변환한 영상

 

□ 과기정통부 이창윤 거대공공연구정책관은 “차세대중형위성 1호가 지난 3월 발사한 이후, 우수한 성능의 초기영상을 보내오는 등 시험운영을 성공적으로 수행 중이다.”면서,

​ ㅇ“차세대중형위성 1호의 관측영상 정보를 통해 효율적인 국토‧자원관리, 재해‧재난 대응 등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정밀지상관측영상을 적기에 제공하도록 적극 지원해 나가겠다.”라고 말했다.

 

맨위로